English

포커친구 - 마카오 홀덤 포커 포커룸 마카오 텍사스홀덤 오마하 및 마카오 여행 사우나 클럽 호텔 민박 항공권 맛집 여행 정보 등

포커의 목적.

2016.09.23 04:01

stuey Views:15341 Recommend:2

포커와 관련된 제 보잘 것 없는 과거를

다시 한 번 (짤막하지만) 정확하게 복기해보려 합니다.

지금이 포커와 인생에 있어서 제 인생의 가장 중대한 시점이라 생각되기 때문입니다.

누구나 동의하겠지만, 인간은 자신을 객관화하기가 어려운 존재입니다.

하지만 이제 스스로를 철저히 제3자화하지 않으면 안되는 시점에 이른 것 같습니다.

그래야지만 포커와 인생에 대해 올바른 관계를 설정할 수 있을 것이기 때문입니다.

 

최근 적은 뱅크롤로 전업을 선언하고 나름 치열하게 마카오로 덤벼들었으나,

(숙식비 포함한) 뱅크롤의 30퍼센트만을 남기고 불과 3주만에 한국에 돌아와야 했습니다.

그 여정의 디테일을 다 쓸 수는 없지만, 한마디로 (캐시든, 토너든) 윗방찍기의 멘탈,

도박꾼의 멘탈을 근절할 수가 없어서, 한마디로 뱅크롤에 대한 경각심을 잃어버려서 실패했다고 볼 수 있겠지요.

 

포커의 목적이 무엇일까요.

프로의 관점에선 응당 돈을 벌기 위해서라고 말해야겠지만,

그것이 목적이 아닌 사람들도 꽤 있지요.

여러가지 합리적이지 못한 심리적인 이유탓에 포커를 떠나지 못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.

아마도 저도 그 부류중의 하나일 것입니다.

크리스머니메이커가 아마추어로서 우승하고 모든 것을 바꿔 놓았을 무렵,

홀덤에 대해 처음 알게 되었습니다. 당시 블랙잭을 정복한답시고 쓸데 없는 노력들을 하던 저는,

이 홀덤이야말로 나를 위한 게임이라는 환상에 곧 빠졌습니다. 그 시대를 살았던 분들은 누구든

저와 비슷한 경로를 겪으셨을 겁니다. 해링턴 온 홀덤과 슈퍼시스템 같은 책들을 찾아 읽고,

좀더 어려운 스클랜스키의 책들도 읽어보고, 오락거리에 불과한 이런 저런 동영상들도 보고...ㅋ

공부하고 훈련하면 충분히 정복할 수 있는 세계라는 착각에 빠지기 시작했고,

이런 저런 포커룸에서 온라인포커를 시작했지요.

포커스트래티지같은 곳에서 50불 여러번 받으면서요..ㅋ

당시 막 붐을 일으킨 온라인포커에 대한 어떤 페티시즘도 있었던 것 같습니다.

당시 포커룸/포커책/포커동영상이 연계된 산업이 꽤나 매력적으로 성장하기 시작했던 시점이었으니까요.

(블랙프라이데이 전까지 온라인포커를 많이 하긴 했는데, 성공한 적은 한 번도 없었지요.

지금 그때보다는 뭔가를 좀 아는 입장에서 저를 분류해보면 전 늘 루즈어그레시브-피쉬였습니다.

쉽게 말하면 항상 액션을 즐기는데 혈안이 되어 있는 피쉬였던 셈이지요...ㅋ)

 

지금 생각해보면

이 영역에서 가장 필요한 덕목은 재능이라고 여겨집니다.

하지만 다시 생각해보면,

그 재능은 바로 다름아닌 체계적으로 반복된 엄청난 양의 훈련인 것 같습니다.

 

돌이켜보면, 책에서 얻은 이런 저런 이론들이

스킬의 측면이든, 멘탈관리 뱅크롤 관리에 관한 것이든, 테이블 선택에 관한 것이든,

저의 경우엔 실제의 게임서 제대로 적용된 적이 없었습니다.

부처가 혼자 깨달음을 얻은 것 마냥,

독고다이로 계속 하다보면 어떤 포커의 깨달음이 올줄 알았으나,

그런 건 애초부터 없는 것이었다라는 것을 이제야 깨닫습니다.

 

쓰려던 글과는 좀 다른 글이 되어버렸는데,

홀덤을 안지는 거의 10년이 되어가는데,

포커는 제게 직업도 아니고 취미의 대상도 아닌,

말그대로 이전에 공부했던 철학이나 불교같은 것처럼,

아무리 다가가도 그 속에 완전히 동화될 수 없는 무엇 같습니다.

 

그러다 요즘 이런 생각이 들었습니다.

지금까지 한번도 실천해보지 않았던 것들을 해보자는 생각이 말이지요.

포커에 대해 지금까지 유지해온 그 모든 고질적인 관계들을 완전히 바꿔보자는 생각이지요.

그 전제는 일단 포커를 그만둘 수 없다는 것에서부터 시작되는데,

이는 어떤 고집일 수도 있고, 광기일 수도 있겠는데, 어쩌면 저는

어린 시절의 트라우마가 있어서 어딘가에 숨기를 좋아하는데,

포커가 그러한 포근하게 숨어버리는 어떤 장소가 될 수 있기 때문에

포커를 포기하지 못하는 것일지도 모릅니다..

 

아무튼 포커가 제게 무엇인지 다시 한번 곰곰히 명상한 후에,

다시 글을 이어가봅니다.

 

총총.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No. Subject Author Date Views
Notice 정회원 등업 및 포인트 안내입니다. [6] pokerchingu 2016.06.30 42843
Notice 포커친구 pokerchingu 2016.03.23 37632
Notice 정회원 등업 및 포인트 안내입니다. [4] pokerchingu 2016.06.30 42504
Notice 포커친구 pokerchingu 2016.03.23 37433
51 마카오 홀덤 이제 열리나 마카오홀덤 2022.09.08 363
50 MACAO POKER 홍콩 마카오 홀덤 포커 및 카지노 후기 및 정보 공유 게시판입니다. 포커친구닷컴 2022.09.03 269
49 마카오 포커룸도 레이크 씹창렬이네 [2] 전업하자 2019.06.23 6914
48 4월 마카오 토너참가하실분 계신가요? [3] 영광맨 2019.03.21 7726
47 요즘 마카오 공기 어떤가요? [2] 추강산업 2018.10.22 8716
46 마카오 갤럭시 포커룸 시티오브드림 포커룸 닫았다고 합니다. [2] champ 2018.05.09 11299
45 마카오 APT 스케즐 및 바이인 등 정보 [2] file 임전무패 2018.04.26 9017
44 마카오 밀리언 4월17~23 스케즐 및 바이인 정보 [1] 临战无败 2018.04.10 9045
43 마카오 APPT 포커 토너먼트 3월 일정 临战无败 2018.02.14 3806
42 마카오포커컵 1월 26일부터 2월 11일 스케즐 및 바이인 临战无败 2018.01.10 4043
41 ACOP PLATINUM 1월 일정 및 바이인 临战无败 2018.01.10 4240
40 마카오 APT 아시안포커투어 대회 일정 및 바이인 정보 临战无败 2017.06.15 4757
39 포커스타즈 머니 사요 1년전합격생 2017.05.04 4650
38 포커스타즈 챔피언십 마카오 토너먼트 스케즐 临战无败 2017.04.01 8803
37 마카오에서 한국입국하면서의 해프닝^^ [3] natas 2017.03.13 13124
36 마카오도 이제 그라인딩하기 좋아졌어요 [3] 슈퍼파월 2016.10.24 13548
35 마카오 베네시안 홀덤 가지마셈 사랑이 2016.10.24 8330
34 마카오 리스보아 호텔 새로 생간 포커룸 다녀왔습니다 [2] 临战无败 2016.09.25 13893
» 포커의 목적. [6] stuey 2016.09.23 15341
32 마카오 구 리스보아 호텔 포커룸 새로 생겼다네요 [7] 临战无败 2016.09.09 14148